서부발전, 반찬나눔으로 태안군 취약계층 지원

취약계층 1,000명 대상 나눔활동을 위해 3천만원 기부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4/03/20 [15:36]

서부발전, 반찬나눔으로 태안군 취약계층 지원

취약계층 1,000명 대상 나눔활동을 위해 3천만원 기부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4/03/20 [15:36]

▲ 한국서부발전의 ‘사랑가득 반찬나눔’ 사회공헌활동 모습              © 매일건설신문

 

[매일건설신문 조영관 기자] 서부발전은 20일 태안군청에서 ‘2024 서부공감 사랑가득 반찬나눔’ 사업비 3,000만원을 태안군자원봉사센터에 전달했다.

 

사랑가득 반찬나눔은 서부발전 임직원들과 유관기관 자원봉사자들이 태안군 8개 읍·면 취약계층의 결식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직접 반찬을 만들어 전달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지난 2021년부터 매년 태안군에 사업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는 3월부터 10월까지 매월 1회 반찬나눔 활동을 진행된다. 반찬은 독거노인, 조손가정 등 태안군 취약계층 1,000명에게 전달된다. 태안군자원봉사센터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음식 조리에 사용하는 재료를 태안군 전통시장에서 구매할 예정이다.

 

정문용 한국서부발전 상생협력처장은 “반찬나눔 사업이 태안군 취약계층의 생활안정과 지역 자원봉사 문화확산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할 수 있는 생활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지난 설 명절에 태안군 25개 사회복지단체에 3,700만원 상당의 생필품을 지원하고, 태안 전통시장에서 ‘노사합동 상생소비 캠페인’을 통해 1,000만 원 상당의 지역물품을 구매하는 등 나눔실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