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안양시지부 직원, ‘납치 가장’ 보이스피싱 막아

19일 안양동안경찰서로부터 감사장 받아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4/03/20 [08:53]

NH농협은행 안양시지부 직원, ‘납치 가장’ 보이스피싱 막아

19일 안양동안경찰서로부터 감사장 받아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4/03/20 [08:53]

▲ 안양동안경찰서장 장현덕(왼쪽), 보이스피싱을 막은 NH농협은행 안양시지부 직원  © 매일건설신문

 

[매일건설신문 조영관 기자] NH농협은행 안양시지부(지부장 이상하)는 보이스피싱을 예방해 고객의 소중한 자산을 보호한 공로를 인정받은 창구직원이 안양동안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고 지난 19일 밝혔다.

 

지난 13일 창구 거래시 고액의 현금인출을 요청하면서 불안해 하는 노년의 여성고객이 있어 창구직원과 부지점장이 면담 결과 납치를 가장한 보이스피싱으로 의심돼 즉시 동안경찰서에 신고해 고객의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안양시지부 이상하 지부장은 “NH농협은행은 항상 고객의 소중한 자산을 지키기 위해 직원 및 고객을 대상으로 보이스피싱 예방교육을 철저하게 실시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안양동안경찰서와 함께 관내에서보이스피싱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상호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