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력노조, 창립기념일 맞아 연탄나눔 봉사

5일 강원 횡성서 연탄 6천여장 기부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3/12/06 [09:25]

한전 전력노조, 창립기념일 맞아 연탄나눔 봉사

5일 강원 횡성서 연탄 6천여장 기부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3/12/06 [09:25]

▲ 한전 전국전력노동조합은 지난 5일 강원도 횡성에서 에너지 취약계층에 연탄 6,000여장 기부하고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시행했다.        © 매일건설신문

 

[매일건설신문 조영관 기자] 한국전력공사 전국전력노동조합은 지난 5일 강원도 횡성에서 에너지 취약계층에 연탄 6,000여장 기부하고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시행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제77차 노조창립기념일을 맞이해 진행됐다. 

 

이날 최철호 위원장은 전국 지부위원장 등 노조원 60여명과 함께 독거노인 세대에 생필품을 전달하고, 연탄나눔 및 도시락 배달, 주거취약세대에 대한 전기설비 점검 등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전력노조는 회사의 경영위기 극복에 동참하고자 기존의 창립기념행사를 대신해 동해안-수도권 고압설비 건설사업 경과지 취약계층에게 따뜻한 손길을 보내고자 이번 봉사활동을 기획했다. 노조는 취약계층의 안전과 복지향상에 각별한 관심을 가지고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시행하고 있으며 올해 초에는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해 연탄 37,000장을 기부했다. 

 

최철호 전력노동조합 위원장은 “자신이 어려우면 어려울수록 주변의 더 힘든 이웃에게 관심과 사랑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이번 봉사활동을 준비하게 됐다”며 “이를 계기로 주변에 더 많은 온정이 이웃에게 전달되길 바라고, 전기요금 정상화 또한 국민 여러분께서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전은 2015년부터 매년 전 직원이 급여의 일부를 모아 조성한 러브펀드를 재원으로 하여 전국 에너지빈곤층을 대상으로 ‘따뜻한 겨울 연탄나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올해 전국 900여 가구에 연탄 총 18만장을 지원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