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전 국민 참여형 ‘비트박스 챌린지’ 개최

11월 한 달간 진행, 참가자 중 추첨 통해 경품 제공

홍제진 기자 | 기사입력 2023/10/31 [15:21]

도로공사, 전 국민 참여형 ‘비트박스 챌린지’ 개최

11월 한 달간 진행, 참가자 중 추첨 통해 경품 제공

홍제진 기자 | 입력 : 2023/10/31 [15:21]

▲ 비트박스 챌린지 공모 포스터                     © 매일건설신문

 

[매일건설신문 홍제진 기자] 한국도로공사는 11월 1일부터 30일까지 고속  도로 2차사고 예방을 위해 전 국민이 참여할 수 있는 ‘비트박스 댄스  챌린지’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비트박스’는 ‘비상등 켜고, 트렁크 열고, 밖으로 대피, 스마트폰으로 신고’의 앞 글자를 따, 간결하고 재미있게 2차사고 예방요령을 표현한 구호다.

 

도로공사는 챌린지 개최에 앞서 2차 사고에 대한 대국민 인식 제고를 위해 댄스 전문 유튜브 채널인 ‘에멧사운드(EMET SOUND, 구독자 36만)’와 함께 비트박스를 활용한 챌린지 댄스영상을 제작했으며, 해당 영상은 1일부터 공사 및 에멧사운드의 유튜브, 인스타그램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챌린지 참여는 게재된 비트박스 음원을 활용해 본인의 개성과 끼를 표현한 영상을 개인 유튜브나 인스타그램에 해시태그(#고속도로 #사고나면 #비트박스 #챌린지)와 함께 게재 후 구글 폼으로 제출하면 된다.

 

공사는 챌린지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에어팟 맥스(3명), 에어팟 프로(10명), 치킨세트(30명)를 지급하고, 자신의 SNS 채널에 이벤트를 공유해 구글 폼에 제출한 100명 에게도 소정의 경품을 지급할 예정이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2차 사고는 일반사고 대비 치사율이 7배나 높아 매우 위험하다”며 “비트박스 챌린지를 통해 고속도로 2차사고 예방요령을 즐겁게 익히고 유사 시 신속한 대피 등 예방요령을 꼭 지켜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홍제진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