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올 하반기 석문국가산업단지 등 임대산업단지 19만㎡ 공급

연간 임대료 ㎡당 2034원~8224원

이연진 기자 | 기사입력 2022/06/13 [11:24]

LH, 올 하반기 석문국가산업단지 등 임대산업단지 19만㎡ 공급

연간 임대료 ㎡당 2034원~8224원

이연진 기자 | 입력 : 2022/06/13 [11:24]

▲ 2022년 임대산업단지 공급계획                   © 매일건설신문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올해 하반기 석문국가산업단지 등 임대산업단지 19만㎡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6월 종료 예정이었던 임대산업단지 임대료 감면 기한은 올해 연말까지로 연장한다. 

 

임대산업단지는 중소기업, 외국인 투자기업, 해외 유턴기업 등의 입지비용을 줄여 기업이 안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장기간 저렴한 임대료로 임대하는 산업단지이다.

 

하반기 공급 대상 토지는 △석문국가 산업단지 17필지(12만 4000㎡) △정읍첨단 산업단지 6필지(3만 9000㎡) △포항블루밸리 산업단지 4필지(1만 4000㎡) △밀양사포 산업단지 1필지(1만 3000㎡)이다. 연간 임대료는 ㎡당 2034원~8224원이며, 각 산업단지 및 대상필지 위치에 따라 다르다. 입주할 수 있는 대상기업도 산업단지별로 구분된다. 

 

밀양사포 산업단지(9월 이후)를 제외한 나머지 산업단지는 올해 하반기 중 언제든지 계약 및 입주 가능하다.

 

특히, 공급물량이 가장 많은 석문국가산업단지는 ㎡당 연간 임대료가 약 6530원으로 저렴하고 서울에서 102km로 수도권 경계(서해안고속도로 송악 IC에서 15km, 평택항과 20km 거리)에 입지하고 있다.

 

한편, LH는 코로나19로 자영업자 등 소상공인들의 경제적 부담이 누적되는 상황을 고려해 6월 종료 예정이었던 임대산업단지 임대료 감면 기한을 올해 연말까지로 연장한다. 이번 조치로 167개 입주기업이 14억 4천만 원의 임대료를 추가 감면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박동선 LH 지역균형발전본부장은 “코로나19로 피해를 받은 소상공인의 경제 회복과 새로운 도약을 지원하기 위한 정부의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자 추가 지원 대책을 마련하게 됐다”며 “코로나 피해상황에 따라 기업 맞춤형 지원을 앞으로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연진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