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꼼수 분양’ 논란 ‘위례호반써밋’… “조기매각 무효화하라”

지난달 29일 입주민이 청와대 국민청원에 호소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12/03 [10:34]

‘꼼수 분양’ 논란 ‘위례호반써밋’… “조기매각 무효화하라”

지난달 29일 입주민이 청와대 국민청원에 호소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12/03 [10:34]

호반산업, ‘4년 임대 후 분양’ 방식으로  ‘위례호반써밋’ 공급

조기매각 결정, 임대보증금보다 분양가격 최대 10억 높아

2월 입주 시작, 자금 마련 힘든 세입자들 “나가라는 말이냐”

 

 

호반산업이 2018년 ‘꼼수 분양’ 논란을 빚으며 위례신도시에 공급했던 민간임대 아파트 ‘위례호반써밋’이 임대 개시 9개월 만에 ‘조기 분양’을 결정해 주민이 반발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호반산업의 폭압적인 조기매각 계획을 무효화시켜 달라”는 내용이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왔다. 위례호반써밋 논란은 분양가격이 임대보증금보다 최대 10억 원 정도 높아 입주자(세입자)들이 자금을 마련할 수 없어 사실상 쫓겨날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지난달 29일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온 내용에 따르면, 위례호반써밋은 호반산업이 ‘일반 분양 택지’로 LH로부터 공공택지를 매입했다. 하지만 하남시로부터 4년 임대 후 분양으로 승인받아 고액의 임대 보증금을 제시하는 등 분양가 상한제를 피해 수익성을 높이기 위한 꼼수라는 지적을 받은 곳이다. 

 

경기 하남시 학암동에 지은 ‘위례호반써밋’은 지상 25층 9동, 699가구로 2017년 ‘4년 임대 후 분양’ 방식으로 공급됐다. 이 부지는 원래 호반산업이 LH(한국토지주택공사)로부터 3.3㎡(1평)당 740만원에 땅을 사서 공공분양 아파트로 공급할 예정이었지만, 공공 분양을 하게 되면 분양가상한제를 적용받아 수익성이 낮아질 것을 우려해 임대 후 분양 방식으로 변경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업계에서는 분양가상한제를 피하려는 꼼수 분양 아니냐는 비난이 나온 가운데 올 2월 준공해 입주를 시작했다.

 

청원인은 “사실 말이 임대보증금이지 저희 아파트는 전용면적 101㎡ 기준 임대조건이 임대보증금 6억2천만원에 월 임대료가 25만원에 상당하다”며 “실제로 정상적으로 분양한 옆 단지 유사 평수의 실제 분양가에 육박한다”고 했다. 호반산업이 입주민이 낸 임대보증금으로 토지비와 건축비를 모두 충당할 수 있다는 것이다. 

 

청원인은 “101㎡ 기준 12억원 이상을 제시하고 있는데, 사채 업체도 아니고 정당한 기업이라는 자들이 초 단기간 내에 도저히 믿을 수 없는 폭리를 획책하고 있다는 점에서 저희 입주민들은 망연자실하고 있다”며 “현재 전세보증금으로 6.2억 원이 납입돼 있으므로 조기 분양 전환 받으려는 세대는 6억 원 정도를 추가 부담해야 한다”고 호소했다. 

 

호반산업은 조기분양을 지난달 26일 공고 후 계약기간을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로 정했다. 이에 대해 청원인은 “임차인들은 입주를 완료한 지 이제 막 7개월이 지났다”면서 “대부분의 주민들은 불안한 나날을 살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주민 동의 과정과 관련해서는 “호반산업이 자신들에 호의적인 일부 입주민들을 입주 이전부터 포섭 및 선동해 일부 주민들간의 분열을 유발한 것으로 의심된다”고 했다.

 

청원인은 “입주민들은 아파트 건설 공사 원가와 기업의 적정이윤을 고려한 합리적이고 상식적인 분양전환 가격을 희망하고 재정적 준비를 할 수 있는 충분한 시간과 방법을 원한다”며 “일방적인 호반산업 측의 조기매각 계획에 대한 부당성을 검토해달라”고 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 charm 2021/12/08 [11:35] 수정 | 삭제
  • 정부, 지자체, 국회 모두가 호반에게 이런 꼼수 분양에 4000억 부당 이익을 취하는 것을 막아 주셔야 합니다! 이런 고분양 꼼수에 서민은 피눈물 흘리고 죽어 나갑니다.!
  • Kijani 2021/12/05 [11:31] 수정 | 삭제
  • 호반산업의 고분양가는 결국 주변 시세를 더욱 견인하여 정부의 부동산정책을 무력화시키는 악순환을 초래하게 될 것입니다. 또한 주변과 달랐던 인허가절차는 투명했는지 조사가 필요할 것 같네요.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도로 운영·효율화·안전 종합적으로 검토해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