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건설 엑스포’ 개최… 건설 미래 기술 한자리에

우수기술 국토교통 기업지원허브… 공공기관 판로지원 등 혜택 부여

변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11/16 [15:59]

‘스마트건설 엑스포’ 개최… 건설 미래 기술 한자리에

우수기술 국토교통 기업지원허브… 공공기관 판로지원 등 혜택 부여

변완영 기자 | 입력 : 2021/11/16 [15:59]

스마트안전·로보틱스·사물인터넷 등 첨단기술 ‘메타버스’ 전시

 

▲ 다양한 스마트 건설 기술들  © 매일건설신문


4차 산업이 건설기술과 융․복합된 다양한 스마트 건설기술의 현재와 미래를 체험할 수 있는 ‘2021 스마트건설 엑스포’가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개최된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에는 200여 개 업체가 참여해 다양한 기술의 온라인 전시관을 운영한다. 개막행사, 전문포럼, 투자 설명회, 초청강연 및 수상작 발표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145개 업체가 메타버스 기반의 온라인 전시관에서 ▲스마트 설계 ▲스마트 시공 ▲스마트 유지관리 ▲안전한 미래건설 ▲친환경 미래 건설 등 5개 테마관을 한달간선보인다. 

 

개막식에서는 ‘스마트건설 챌린지 2021’ 경연대회에서 혁신적인 기술로 선정된 산업용추락 보호 에어백, 현장순찰로봇 등 10개 기술에 대해 국토교통부 장관상과 상금 1.5억 원을 수여한다. 우수 혁신상을 받은 25개 기업은 스마트건설지원센터(건설연)에서 시작품 제작을 지원하고, 투자 및 기업 컨설팅 지원 등에 참여를 희망할 경우에는 가점을 부여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전문포럼은 산․학․연 전문가들이 참여한 가운데 스마트건설 정책‧도로‧철도‧주택‧안전 5개 분야에서 `공장 시공(OSC)에 기반한 건설산업 미래전망`, `건설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등 다양한 이슈들이 논의된다. 

 

아울러, 스마트건설지원센터 입주기업 중에서 그간 성과, 기술성숙도, 미래사업계획 등을 평가하여 투자 가능성이 높은 7개 창업기업을 선정하여 국토교통 분야의 이해도가 높은 30여개 투자 전문회사가 참석한 가운데 기업투자 설명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은 개회사를 통해 “스마트건설 기술은 우리 건설 산업의 재도약을 위한 핵심 성장 동력으로서 적극적인 투자와 지원을 통해 국내의 다양한 K-스마트 건설기술들이 새로운 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핵심기술 조기 확보, 스마트 기술의 현장 적용 확대, 산업생태계 육성에 주안점을 두고, 관련 제도 정비와 스마트 건설기술 활성화를 위한 지원 프로그램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2021 스마트건설 엑스포’ 온라인 전시관은 누리집이나 메타버스 전시관으로 입장해 관람 할 수 있고, 개막식, 수상작 발표회, 포럼 등 모든 행사는 유튜브를 통해서도 실시간으로 관람하거나 누리집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변완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스마트건설, 메타버스,로보스틱, 스마트 안전 관련기사목록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도로 운영·효율화·안전 종합적으로 검토해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