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2050 KOMIPO 탄소중립위원회’ 출범

에너지 전환기 지속가능한 경영전략 수립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06/23 [08:08]

중부발전, ‘2050 KOMIPO 탄소중립위원회’ 출범

에너지 전환기 지속가능한 경영전략 수립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06/23 [08:08]

▲ 첫줄 왼쪽 여섯번째 한국중부발전 임오식 기술안전본부장 직무대행, 첫줄 왼쪽 다섯번째 세종대 전의찬 교수      © 매일건설신문

 

중부발전은 22일 ‘2050 탄소중립위원회’ 출범과 함께 첫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탄소중립위는 기술안전본부장을 위원장으로 사내외 전문위원 15명으로 구성하여, 정부정책의 선제적 이행기반을 마련하고 에너지 전환기 지속가능한 경영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다. 

 

이날 회의에는 전의찬 세종대 교수와 류권홍 원광대 교수의 ‘글로벌 기후변화와 탄소중립 동향’, ‘탄소중립 정부정책 및 전원믹스 쟁점사항’ 이라는 의제발표 및 전력산업 패러다임 변화에 대한 예상 문제점과 대응방안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특히, 회의 전과정을 유튜브로 실시간 방영해 탄소흡수 기술의 상용화 가능성, 재생에너지 확대에 따른 회사 재무영향 등 직원들의 궁금한 사항에 대해 실시간 양방향 소통을 시행하고, 내부 역량을 결집하는 기회를 가졌다.

 

중부발전 김호빈 사장은 “에너지 전환은 거스를 수 없는 시대의 흐름이며, 오늘 출범한 탄소중립위원회가 훌륭한 나침반이 되어줄 것으로 생각한다”며 “지속적인 추진력으로 슬기롭게 탄소중립 시대를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국민 체감형 연구로 환경문제 해결하겠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