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년 된 민간주택… 국내 최초 ‘녹색건축인증’ 부활

에모델링, 리모델링 통해 에너지와 주택가치 상승 ‘두 마리토끼’ 잡아

변완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1/19 [09:52]

40년 된 민간주택… 국내 최초 ‘녹색건축인증’ 부활

에모델링, 리모델링 통해 에너지와 주택가치 상승 ‘두 마리토끼’ 잡아

변완영 기자 | 입력 : 2021/01/19 [09:52]

▲ 리모델링 공사 후 달라진 실내 모습  © 매일건설신문



국내 최초로 40년 지난 개인 민간주택이 리모델링을 통해 ‘녹색건축인증’으로 재탄생했다.

 

1981년 준공된 서울 용산구 청파동에 소재한 연립주택이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에너지까지 리모델링해 녹색건축인증을 받은 것이다.

 

녹색건축물인증 제도는 제로 에너지 주택 인증과 같이 설계와 시공·유지관리 등 전 과정에 걸쳐 에너지 절약 및 환경오염 저감에 기여한 건축물에 대한 친환경 건축물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이는 건축물의 입지·자재선정 및 시공·유지관리·폐기 등 건축의 전 생애를 대상으로 환경에 영향을 미치는 요소에 대한 평가를 통해 건축물의 환경성능을 인증하는 것을 말한다.


‘녹색건축인증’은 신청 건축물의 에너지 절감률이 최소 20% 이상 성능개선을 필수로 한다. 가정에서의 에너지사용량 절감과 정부가 온실가스 감축 및 저탄소 녹색성장에 대한 시민의식을 확대하기 위함이다.

 

이러한 인증은 건축 자재를 ▲‘환경성 선언 제품’(EPD, Environmental Product Declaration) 적용여부 ▲물 사용량 절감 및 에너지 소비를 줄일 수 있는 환경마크 인증 대상 제품의 적용 여부 ▲쾌적한 실내 온열 환경 조성하고 에너지를 절감하는 조절 장치 설치 수준에 따라 평가된다. 또한 건축물의 그린 리모델링 관련 정보의 보유를 통해 적절한 건물의 운영 및 유지관리에 대한 철저한 서류평가와 현장 평가를 통해 인증이 부여된다.

 

▲ 공사가 진행되고 있는 모습  © 매일건설신문


한국소비자원 발표 자료에 따르면, 2014.1.부터~2016.6.까지 리모델링 관련 인테리어·설비 관련 부실 공사로 인한 하자발생 등 소비자 상담이 매년 4,000여 건 이상 접수되고 있다. 이중 ‘부실 공사로 인한 하자 발생’이 192건(57.3%)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다른 자재를 쓰거나 규격이 맞지 않는 ‘계약 내용과 다른 시공’ 36건(10.7%), 기술 부족으로 인한 ‘하자보수 요구사항 미개선’ 31건(9.2%) 등 소비자 상담이 많았다.

 

하지만 국토교통부와· 환경부가 리모델링 건축물에 대한 감리를 통해 녹색건축인증까지 진행한다면 소비자는 이를 신뢰할 수 있어 편하게 공사를 진행 할 수 있게 된다. 더불어 에너지 절감과 주택가치상승까지 ‘일거양득’할 수 있다.


국내 최초 40년 지난 주택에 ‘녹색건축인증’을 진행한 (주)에이오지히팅시스템의 브랜드 ‘에모델링’(emodeling)은 에너지+리모델링의 합성 신조어로 이제는 에너지까지 리모델링해야 한다는 뜻이다.

 

이 회사는 에너지사용 분석에 의한 최소 20% 이상 에너지 절감을 보장 할 수 있는 리모델링 공법을 선보이고 있으며, 온실가스 감축까지 할 수 있는 에모델링 표준화 공법을 구축하고 있다.


에모델링에서는 해당 지역에 대해 정책지원을 통한 1,200만원까지 무상 자금지원 과 0.7% 저리자금지원, 해당 취약계층에게는 공사비용 90% 까지 무상지원으로 편안하고 신뢰 할 수 있는 리모델링을 지원하고 있으며, 공사 후 20% 이상 에너지 절감과 온실가스 감축에 대한 추가 인센티브지원을 받을 수 있다.


에모델링 관계자는 “에너지까지 리모델링하는 것은 소비자의 권리”라며 “녹색건축인증은 최소 20%~35% 이상 에너지 성능개선은 필수로 그린4등급 진행시에는 냉·난방비 개선과 급수 사용 절감 개선 등으로 1년 생활에너지 비용 평균 20만원 가정 시 매달 4만원의 절감을 예상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주택가치 상승과 추가 온실가스 감축률에 따른 연간 최대 10만원을 지급받을 수 있으며, 국가 온실가스 목표에도 이바지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변완영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녹색건축인증. 에모델링 관련기사목록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임의가입’ 20년간 위상 추락… ‘의무가입’ 완수할 것”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