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사회
지방종합
인천시, 부평동 내 불법건축물 강제철거
‘부평동~장고개간 도로개설 3차 2공구’ 대상
김동훈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11/18 [09: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부평동~장고개간 도로개설 현장 사진.   © 매일건설신문

 

인천광역시는 ‘부평동~장고개간 도로개설 3차2공구’ 사업구간에 무단점유 중인 불법건축물에 대해 강제철거를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이곳 불법건축물 19동 점유자에게 이주할 것을 수차례 통보했다. 하지만 불법 점유자들이 강하게 거부해 자진철거가 어렵다고 판단, 지난달 19일 행정대집행 영장을 발부하고 강제철거를 집행했다.

 

앞서 올 6월에도 도로개설구간 내 자진철거를 거부하는 불법건축물 9동에 대해서도 행정대집행을 실시한 바 있다. 

 

류윤기 인천시 부대이전개발과장은 “앞으로 잔여 불법건축물에 대해서도 국방부로부터 토지소유권을 확보해 행정대집행 절차에 따라 강제철거를 집행할 것”이라면서 “법과 원칙에 따라 처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동훈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시설노후화·기후변화 등 도시문제 해결…스마트 기술 필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