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사회
사회종합
아이티엠 컨, 방화동 행복주택 및 주민센터 건설공사 CM 수주
(주)아이티엠코퍼레이션, (주)토문엔지니어링, (주)동해 컨소시엄 구성
허문수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10/23 [09:0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아이티엠코퍼레이션 컨소시업이 서울시 강서구 방화동 행복주택 및 주민센터 건설공사의 건축, 기계(승강기 포함), 토목, 조경, 전기, 정보통신, 소방(기계,전기) 등에 대한 건설사업관리용역사로 선정됐다.

 

서울주택도시공사는 지난 22일 개찰한 방화동 행복주택 및 주민센터 건설공사 감독권한대행 등 건설사업관리용역을 투찰률 74% 279,7984천원, 용역기간은 착수일로부터 759(24.98개월)에 낙찰사로 결정됐다.

 

서울시 방화동 행복주택 건설공사 및 방화동 주민센터 건설공사는 서울시 강서구 방화동 85019,000.3대지에 에 아파트 4개동, 315세대/부대복리시설(지하1~지상15), 주민센터 1개동(지하1~지상5)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수행능력평가점수(65) + 지역업체 참여도(3) + 경영상태(2) + 입찰가격점수(30)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한 아이티엠코퍼레이션 컨소시업은 ()아이티엠코퍼레이션건축사사무소를 중심으로 ()토문엔지니어링건축사사무소, ()동해 등이 참여한 사업단이다.

 

한편, 이번 용역에는 아이티엠코퍼레이션을 비롯해 무영씨엠, 삼우씨엠, 목양종합건축 등 4개 컨소시엄이 입찰에 참여했다.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시설노후화·기후변화 등 도시문제 해결…스마트 기술 필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