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사회
사회종합
대한건설협회, '건설현장 코로나19 애로 신고센터' 가동
코로나19 관련 기업 피해·애로 및 건의사항 접수
허문수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3/16 [08: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대한건설협회(회장 김상수)는 협회 내에 건설현장 코로나19 애로 신고센터를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국으로 확산되면서 확진자가 발생한 건설현장을 포함하여 사전 예방차원에서 일시적으로 공사중단한 현장이 30여 곳으로 추산된다.

 

이에 협회는 코로나19로 인해 공사기간 지연에 따른 계약기간·계약금액 및 지체상금 등에 대한 업계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 등을 접수받기 위해 건설현장 코로나 애로 신고센터를 개설하였다.

 

협회는 건설현장 코로나19 애로 신고센터를 통하여 접수된 건설현장의 피해와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국토교통부에 전달해 적극 지원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협회 관계자는 “‘건설현장 코로나19 애로 신고센터에 신고된 업계 애로사항은 정부가 적극 지원할 예정이므로 회원사들이 많이 활용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트렌드 ISsUe
인터뷰]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 임한규 사업개발 본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