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사회
사회종합
이승호 상지대학교 교수, 53대 대한토목학회 회장 당선
허문수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12/06 [10:5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승호 상지대학교 교수가 제53대 대한토목학회 회장(차기 회장)으로 당선됐다.

 

대한토목학회(회장 이종세)5일 열린 제53대 회장선출을 위한 지명위원회에서 상지대학교 이승호 교수가 동의대학교 김가야 교수를 제치고 회장으로 당선됐다고 밝혔다.

 

이승호 교수는 회장 당선 소감에서 '원로회원과 젊은회원 간의 소통과 조화', '학회 재정 건전성 확보', '지회의 상생발전을 위한 프로그램 즉각 운용', '국회, 정부, 공기관 등과의 유기적인 관계정립', '유관 전문학회와의 상호교류 확대', '토목이미지 개선을 위한 대국민 홍보 활동 강화', '건축법 개선을 위한 효율적 대응', '동진빌딩의 완공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 등을 약속했다.

 

 

이승호 53대 대한토목학회 회장은 20211년동안 회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토종 ‘열차 정위치 정차장치’ 호환성 확보 주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