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플러스+
경제종합
8월~10월 전국 8만5천 세대 입주…전년 比 30%↓
85㎡이하 중소형주택, 전체의 93.2%
변완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7/24 [11:1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오는 8월부터 3개월간 수도권 입주예정 아파트는 5년평균대비 16.2% 증가해 전년동기 대비 24.6% 감소한 4만9,217세대로 집계됐다. 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의 전국아파트 입주물량을 24일 발표했다.

 

서울은 5년평균 대비 74.5% 증가, 전년동기대비 37.7% 증가한 1만5,404세대로 조사됐다. 다만 전국은 2015년 이후 인허가 물량 감소, 지역 산업 침체 및 신규 공급물량 누적 등의 영향으로 5년평균 대비 8.7% 감소, 전년동기대비 31.1% 감소한 8만4,752세대로 드러났다.

 

세부 입주물량을 보면 수도권은 ▲8월 평택신촌(2,803세대), 고양장항(2,038세대) 등 2만1,064세대 ▲9월 강동고덕(4,932세대), 성북장위(1,562세대) 등 1만9,957세대 ▲10월 용인기흥(1,345세대), 마포대흥(1,248세대) 등 8,196세대다.

 

 지방은 ▲8월 순천신대(1,464세대), 부산동래(1,384) 등 1만1,098세대, ▲9월 세종시(2,252세대), 청주흥덕(1,495세대) 등 1만1,247세대, ▲10월 충주호암(2,176세대), 경남양산(1,240세대) 등 1만3,190세대가 입주할 예정으로 밝혀졌다.

 

주택 규모별로는 △60㎡이하 2만7,601세대, △60~85㎡ 5만1,409세대, △85㎡초과 5,742세대로,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3.2%를 차지해 중소형주택의 입주물량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주체별로는 민간 6만7,394세대, 공공 1만7,358세대다.

 

 

/변완영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국내 중소기업에도 열차핵심부품 보석 많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