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
교통종합
4월 항공여객 977만 명…전년 比 1 2.5% ↑
제주 · 청주공항 성장세 전환 및 중국노선 서서히 회복세
문기환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5/29 [12:1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올해 4월 항공여객은 전년 동월 대비 12.5% 증가한 977만 명을 기록했다.

 

국토교통부는 2018년 4월 국제여객 및 국내여객이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8.4%, 0.5% 증가했고, 항공화물도 전년 동월 대비 4.2%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국제선 여객은 내국인의 해외여행수요 상승과 함께 저비용항공사운항 증가(전년 동월대비 28.4%) 등으로 전년 동월 대비 18.4% 성장한 689만 명을 기록했다.


지역별로는 중국(43.9%)·일본(20.6%)·동남아(12.6%)·미주(10.4%)노선을 중심으로 대부분 노선에서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중국노선은 지난해 3월 중국의 한국행 단체여행 판매 제한에 대한 기저효과로 전년 동월대비 43.9% 증가했으나, 재작년 4월에 비해서는 여전히 감소세(-23.8%)를 보여 아직까지 완전한 회복은 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공항별로는 2016년 10월부터 감소세를 보였던 청주공항이 18개월 만에 (+)성장세로 전환돼 전년 동월 대비 167.9% 증가했으며, 제주(142.5%), 대구(54.7%)공항 등 전 공항에서 성장세를 나타냈다.


항공사별로는 국적 대형항공사가 전년 동월 대비 11.3% 증가 했으며,  저비용항공사는 전년 동월 대비 32.9% 증가해 국적사 분담률은 68.4%를 기록했다.

 

국내선 여객은 제주노선에서 0.8% 감소세를 보였으나, 내륙노선이 9.2% 증가돼 전년 동월 대비 0.5% 증가한 288만 명을 기록했다.

 

공항별로는 울산(77.5%), 여수(16.9%), 광주(13.2%)공항 등에서 두 자릿수 증가율을 보였으며, 대구(-1%), 김포(-0.7%)공항 등은 감소세를 나타냈다.

 

항공사별로는 국적 대형항공사의 국내여객 운송량은 124만 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0.2% 감소했고, 저비용항공사는 163만 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1% 증가해 56.8%의 분담률을 기록했다.

 

항공화물의 경우 국제여객 증가에 따른 수하물 증가로 전년 동월 대비 4.2% 성장한 약 37만 톤을 기록했다.


국제화물은 동남아(-3.7%)를 제외한 중국(18.9%)․일본(9.5%)․미주(5.3%) 등을 중심으로 전 지역 노선에서 증가하여 전년 동월 대비 4.4% 상승한 34만 톤 기록했다.

   

국내화물은 제주 및 내륙노선에서 각각 0.2%, 7.3%가 증가해 전년 동월 대비 0.9% 상승한 2.4만 톤 기록했다.


윤진환 국토부 항공정책과장은“국제유가 상승으로 인한 유류할증료 인상 등으로 여행객의 부담이 다소 늘어날 것으로는 예상되나, 5월 연휴에 따른 내국인 여행수요 증가, 중국노선 기저효과 등으로 항공여객 성장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문기환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항공여객, 제주 청주공항, 중국노선 관련기사목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