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플러스+
경제종합
국세청 "경차 유류세 세금 혜택"
환급대상자 42만명에 안내 진행
윤경찬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10/10 [14:5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국세청은 경차 유류세 환급대상자 42만명에게 세금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개별적인 안내를 진행 중이다.

 

경차 유류세 환급 제도는 세대 당 1000㏄ 미만의 경차 한대만 소유한 경우 휘발유·경유는 ℓ당 250원, 부탄은 ㎏당 275원을 환급해 주는 제도다.

 

국세청은 국토교통부로부터 경차 보유 자료를 수집해 이 중 환급요건을 갖춘 73만명(1세대 1경차 소유)을 가려낸 후 이미 수혜를 받은 31만명을 제외한 42만명을 환급안내 대상자로 확정했다.

 

환급 혜택을 받기 위해선 유류세 환급 업무 취급 카드사인 롯데·신한·현대카드사로부터 유류구매카드를 발급받아 경차 유류 구매 시, 사용해야 한다.

 

유류구매카드는 해당 카드사의 영업점 뿐 아니라, 인터넷과 전화를 통해서도 신청할 수 있다.

 

다만, 구입한 유류를 경차 유류 외의 용도로 사용하는 등 부정사용 시 환급받은 세액과 40%의 가산세가 징수된다.

 

국세청은 "올해는 유류세 환급 혜택이 10만원에서 20만원으로 확대되는 등 유류구매카드의 이용이 보다 편리하게 개선돼 많은 대상자들이 세금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경찬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