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초록마을2, ‘최우수 관리 단지’

세대별 민원ㆍ시설물 보수 이력 관리 등 우수

최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17/03/13 [12:03]

대전 초록마을2, ‘최우수 관리 단지’

세대별 민원ㆍ시설물 보수 이력 관리 등 우수

최정현 기자 | 입력 : 2017/03/13 [12:03]
▲     © 매일건설신문


대전시 초록마을 2단지 등 전국 6개 아파트 단지가 공동주택 우수관리단지에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13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김경환 차관이 참석한 가운데 ‘2016년 공동주택 우수관리단지’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김경환 차관은 공동주택 우수관리단지로 선정된 6개 단지에 상장과 동판을 수여했다.


김 차관은 축사를 통해 “시설물 유지관리에 노력하고 더불어 사는 공동체 생활 활성화에 힘쓴 우수관리단지 입주자대표 등 입주민에게 고마움을 전한다”며 “살기 좋고 아름다운 공동주택 단지를 유지해 다른 아파트 단지의 모범사례가 돼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에 최우수단지로 선정된 대전시 초록마을2단지는 시설물관리 프로그램을 만들어 세대별 민원현황ㆍ공용시설물의 보수이력을 일목요연하게 작성 및 관리했고, 노인회의 푸른봉사단 및 부녀회 봉사활동 등을 통해 활기 넘치는 아파트 공동체를 만들었다.

 

우수단지로 선정된 서울시 서강해모로 단지는 매월 좋은 글을 승강기 내에 부착, 모범 어린이 선발 이벤트, 에너지 자립 마을회의 봉사 등 공동체 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사업주체와 원만한 하자 종결을 통해 엘리베이터 내부 스테인레스 등을 무상 교체해 시설물 유지관리에 힘썼다.

 

이밖에 우수단지로는 ‘대전시 전원단지’ ‘충남 아산시 신도브래뉴단지’ ‘경북 구미시 옥계우미린단지’ ‘인천시 마전영남 탑스빌단지’ 등이 선정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선정된 우수관리단지의 모범적인 아파트관리 사례를 전국적으로 확산시키고, 앞으로도 꾸준히 활발한 아파트 커뮤니티 형성을 위해 다양한 정책적 지원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정현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임의가입’ 20년간 위상 추락… ‘의무가입’ 완수할 것”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