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나라', ‘이방원’ 장혁 VS ‘이성계’ 김영철, 뜨거운 야심 충돌! 이제 누구의 ‘나라’인가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0.18 15:06


 ‘나의 나라’가 뒤집힌 세상, 새로이 건국된 조선에서 본격적인 야심의 충돌을 그린다.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전문유한회사) 측은 5회 방송을 앞둔 18일, 새 나라 조선에서 권력을 두고 충돌하는 이방원(장혁 분)과 이성계(김영철 분)의 숨 막히는 대면을 포착했다. 그들을 바라보고 선 남선호(우도환 분), 한희재(김설현 분), 신덕왕후 강씨(박예진 분)의 위태로운 시선이 더해지며 새 세상을 향한 각기 다른 속내가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지난 방송에서 이성계는 위화도 회군의 명분을 얻으며 고려를 장악했다. 요동 전장에 선발대로 내던져졌던 서휘(양세종 분)는 잔혹한 현실 속에서도 끝까지 살아남았다. 선발대를 척살하라는 명을 받고 요동에 잠입한 남선호는 서휘 대신 칼을 맞고 쓰러졌지만, 결국 서휘의 도움으로 살아 돌아왔다. 남전(안내상 분)에게 또다시 버림받았다는 사실을 깨달은 남선호는 더 날카롭게 벼린 야심을 품고 이성계의 사람이 됐다. 한편, 이화루를 떠난 한희재는 왕후가 될 포천부인 강씨에게로 향했다. 이성계의 명을 받고 강씨를 피신시키기 위해 온 이방원과 피난길에 오른 한희재는 살아남아 강씨의 곁이 됐다. 서휘는 복수의 칼날을 갈고 남전을 찾아갔지만, 그곳에서 기억을 잃은 누이 서연(조이현 분)과 마주했다. 서연의 목숨을 볼모로 서휘를 간자로 삼은 남전과 남선호는 이방원의 마음을 훔쳐 그를 죽이라는 명령을 내렸다.

 

이방원과 이성계의 갈등이 수면 위로 떠오르며 이전과는 또 다른 차원의 긴장을 예고한다. 공개된 사진 속 이방원과 이성계는 서로를 마주 보고 선 모습만으로 숨 막히는 긴장감을 자아낸다. 차갑게 굳은 표정은 쉽게 속내를 드러내지 않지만, 그 안에 숨겨둔 칼날은 서로를 예리하게 겨누고 있다. 새 세상의 왕좌에 앉은 이성계와 그 앞에서 기세를 꺾지 않는 이방원의 대면은 고요하지만 곧 휘몰아칠 폭풍전야와 같다. 그런 둘을 바라보고선 남선호와 한희재, 신덕왕후 강씨의 눈빛도 불안하게 흔들린다. 권력의 중심에 있으나 이방원과 이성계의 움직임에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세 사람의 운명에도 피바람의 불씨가 싹트고 있다.

 

오늘(18일) 방송되는 ‘나의 나라’ 5회는 조선 건국 이후의 이야기를 전개한다. 새 나라에 군림한 이성계와 신덕왕후 강씨, 그들 곁에서 힘을 갖게 된 남선호, 한희재는 이방원을 누르려 하지만, 앞서 남전에게 “새 세상은 아버님의 나라, 그리고 나의 나라”임을 천명한 바 있는 이방원은 쉽게 잠재울 수 있는 존재가 아니다. 이방원과 이성계를 중심으로 새로운 구도의 대립 전선이 형성된 상황. 한편, 누이를 지키기 위해 남선호의 명령을 받게 된 서휘는 목숨을 걸고 이방원의 마음을 훔쳐 그를 죽여야만 한다. 이방원을 쳐내기 위한 서휘와 남선호의 위험한 계획이 이들의 운명을 어떻게 바꿔놓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나의 나라’ 제작진은 “조선 건국 이후 이방원과 이성계의 야심도 본격적으로 충돌한다. 물러설 수 없는 싸움을 시작한 거인들의 뒤에서 서휘, 남선호, 한희재의 운명도 소용돌이친다. 각자의 방식으로 힘을 키워간 세 사람이 어떻게 운명을 뚫고 나아갈지 지켜봐 달라. 촘촘하고 치밀한 전개에 인물 간의 이해관계가 엇갈리며 보다 흥미진진한 이야기가 펼쳐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나의 나라’ 5회는 오늘(18일) 밤 10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전문유한회사>

전체 166125 현재페이지 1 / 5538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6125 '동백꽃 필 무렵'→'가족입니다' 김지석, 이번엔 국민 '남사친'이다 김정화 2020.06.01
166124 '아는 건 별로 없지만 가족입니다' 배우들이 직접 밝힌 관전 포인트는? 김정화 2020.06.01
166123 마스크 5부제 6월부터 폐지…18세 이하 구매수량 3→5개로 김정화 2020.06.01
166122 의왕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주말체험활동 진행 김정화 2020.06.01
166121 수도권 초·중학교 등교인원 1/3 이하로…고교는 2/3 유지 김정화 2020.06.01
166120 의왕시 부곡동청소년문화의집 도서 신청 이벤트 실시 김정화 2020.06.01
166119 방역당국 “다중이용시설 어디나 감염 가능성…거리두기 필요” 김정화 2020.06.01
166118 공개정보 사후관리 ‘송파구 인터넷 방역단’을 칭찬합니다 김정화 2020.06.01
166117 의왕시, 여름방학 대학생 행정체험 아르바이트 참가자 모집 김정화 2020.06.01
166116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의왕지구협의회, 전국 우수지구협의회 선정 김정화 2020.06.01
166115 코로나19 등 대비 국가지정 음압병실 83개 확충한다 김정화 2020.06.01
166114 예산군, 2020년 1월 1일 기준 개별공시지가 결정·공시 김정화 2020.06.01
166113 산림청, 생활밀착형숲 12곳 조성…미세먼지 줄인다 김정화 2020.06.01
166112 예산군 응봉면, 사과나무 거리정비 실시 김정화 2020.06.01
166111 6월의 ‘6·25전쟁영웅’ 장철부 육군 중령…독립군 유격대장 출신 김정화 2020.06.01
166110 예산군체육회, ‘스포츠클럽 공모사업’ 선정 김정화 2020.06.01
166109 예산군, 축산농가 대상 가축분 퇴비 부숙도 검사 무료 실시 김정화 2020.06.01
166108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2000호 민간제안 사업 공모 김정화 2020.06.01
166107 예산군, 가축 배합사료 급여작업 자동화 시대 열다 김정화 2020.06.01
166106 수출길 막힌 중소기업 지원…일본·독일에 특별 전세기 투입 김정화 2020.06.01
166105 코로나19로 제조업 생산 ↓…서비스업·소비는 반등 김정화 2020.06.01
166104 배우 신도현, ‘출사표’ 합류! 나나 절친 장한비 役 김정화 2020.06.01
166103 ‘쌀국수도 시리얼도 입맛대로’…장병 급식 선택권 확대 김정화 2020.06.01
166102 배우 정겨운, 명불허전 ‘화보 장인’ 입증 김정화 2020.06.01
166101 ‘번외수사’ 차우진, 리얼한 연기로 시청자에게 눈도장! 김정화 2020.06.01
166100 ‘선을 넘는 녀석들’ 김호중, 꿀잼력 더한 역사 과몰입 ‘동학농민군 빙의’ 김정화 2020.06.01
166099 부산시 상수도사업본부,‘순수365 홍보 UCC 공모전’ 개최 김정화 2020.06.01
166098 부산시, 「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 참여 김정화 2020.06.01
166097 부산시, 적극행정으로 “수수료 등 약 26억 원 절감” 김정화 2020.06.01
166096 부산시, 재창업 기업들의 새로운 출발 위한 지원 강화 김정화 2020.06.0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538 
트렌드 ISsUe
“건설현장 변화와 첨단…시대적 요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