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 하나의 사랑' 첫회부터 터졌다, 환상적 스토리+볼거리 향연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5.23 09:43



‘단, 하나의 사랑’ 판타지 로맨스 마법이 시작됐다.

 

5월 22일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연출 이정섭/제작 빅토리콘텐츠, 몬스터유니온)이 첫 방송됐다. 사랑을 믿지 않는 발레리나와 큐피드를 자처한 사고뭉치 천사의 판타스틱 천상로맨스를 그리는 ‘단, 하나의 사랑’. 첫 회부터 뚜렷한 캐릭터, 화려한 볼거리, 눈 뗄 수 없는 환상적 이야기 등을 선사하며 시청자를 판타지 로맨스의 세계로 빠뜨렸다. ‘단, 하나의 사랑’ 1회는 7.3%, 2회는 9.2%(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 단숨에 수목극 왕좌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은 발레리나 이연서(신혜선 분)과 천사 단(김명수 분)의 운명적 만남이 그려졌다. 발레의 꿈을 잃어버리며 삶의 의미도 잃은 여자 이연서. 하늘로 돌아가기 직전 절망에 빠진 이연서를 구해내는 천사 단. 특히 천사 단에게 “살려달라”고 말하는 이연서의 간절한 요청 장면은 최고 11.7%(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까지 치솟으며 극의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최고의 발레리나였던 이연서는 불의의 사고로 시력을 잃고 꿈을 접을 수밖에 없었다. 죽은 부모님이 물려준 거액의 재산이 있었지만, 이연서는 그 누구도 믿지 못했다. 고모 최영자(도지원 분)는 언제든 눈이 먼 이연서의 재산을 빼앗을 기회를 엿봤고, 이연서는 세상을 향해 더 날카롭게 가시를 곤두세웠다.

 

천사 단은 하늘로 돌아가기까지 24시간을 남겨두고 있었다. 그러던 중 이연서를 만났고, 단은 그녀의 상처와 아픔을 한 눈에 알아봤다. 홀로 울고 있는 이연서에게 위로하듯 천사의 숨결을 건넨 단. 그러나 놀랍게도 이연서는 인간은 볼 수 없는 천사의 존재를 느꼈고, 말까지 걸며 단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연서의 돌발 행동에 허둥지둥 자리를 뜬 단은 천사로서 반드시 지녀야 할 손수건을 잃어버렸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게 됐다. 단은 손수건을 찾기 위해 이연서를 쫓아다녔고, 무사히 손수건을 찾아 하늘로 돌아가려 했다. 그 때 단의 귀에 누군가의 고통 어린 목소리가 들려왔다. 교통사고를 당한 이연서의 목소리였다.

 

이연서는 죽음의 문턱에서 간절히 도움을 요청했다. 인간의 생명에 관여하면 소멸되는 것이 천계의 법칙. 단은 되돌아가려 했지만, “매일매일 죽고 싶었는데, 살고 싶다”는 이연서의 절박한 목소리를 외면할 수 없었다. 절벽에서 떨어지는 자동차, 그리고 날개를 펼치고 이연서를 구하는 천사 단의 모습이 강렬한 엔딩을 장식,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단, 하나의 사랑’은 첫 회부터 판타지 로맨스의 매력을 더할 나위 없이 폭발시켰다. 발레리나와 천사의 운명적 만남은 마법 같은 흡인력을 발휘했고, 신혜선과 김명수는 맞춤 옷을 입은 듯 캐릭터를 완벽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신혜선은 차갑게 얼어붙은 비운의 발레리나 이연서의 서사를 촘촘히 그려냈고, 김명수는 천사 단의 모습을 밝고 사랑스럽게 표현하며 극의 흥미를 더했다.

 

여기에 안방극장에서 쉽게 볼 수 없던 화려한 발레의 향연은 색다른 볼거리를 선사했다. ‘백조의 호수’ 발레 공연은 드라마의 황홀한 포문을 열었고, 아름다운 영상과 서정적인 음악, 이와 어우러진 환상적 스토리가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말 그대로 판타스틱 천상로맨스의 세계로 시청자를 빠져들게 만든 ‘단, 하나의 사랑’. 첫 회부터 안방극장의 눈과 귀는 물론, 가슴까지 두근거리게 만든 ‘단, 하나의 사랑’이 앞으로 풀어나갈 이야기는 무엇인지, 오늘(23일) 방송될 3~4회가 벌써부터 궁금하고 기다려진다.

 

<사진제공= KBS 2TV ‘단, 하나의 사랑’>

전체 142234 현재페이지 1 / 4742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42234 김상돈 의왕시장, 야구장 조성 예정부지 현장점검 나서 김정화 2019.09.19
142233 광주시, 시민과 함께하는 반려식물 공개교육 개최 김정화 2019.09.19
142232 광주시, 대기오염물질 발생 저감을 위한 소규모 사업장 방지시설 설치지원 사업추진 김정화 2019.09.19
142231 광주시, 장애인 열람실 공간 조성 김정화 2019.09.19
142230 광주시, ‘일자리 한마당’ 채용박람회 개최 김정화 2019.09.19
142229 남양주시,‘자율적 내부통제’로 청렴문화 확산 노력 김정화 2019.09.19
142228 ‘구인·구직자 만남의 날’ 행사 23일 성남시청서 김정화 2019.09.19
142227 성남시 택시 노사정 상생 협약 김정화 2019.09.19
142226 구리시, 인창동·교문1동 주민센터 건립 시 ‘주민참여’ 반영 김정화 2019.09.19
142225 구리시, 시민과 함께 선물 같은 사회복지의 날 만들다! 김정화 2019.09.19
142224 경기도, ‘우리 동네 3분 영화제’ 유튜브 공모전 참가자 모집 김정화 2019.09.19
142223 경기도 특사경, 배달전문 음식점 불법행위 집중 수사 김정화 2019.09.19
142222 ‘경기게임 글로벌위크’ 24일 개막, 사흘간 대장정 돌입 김정화 2019.09.19
142221 경기도, ‘이동통신중계기 비상전원 의무화 법안’ 국회 제출 김정화 2019.09.19
142220 제11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20일 고양 킨텍스에서 개막! 김정화 2019.09.19
142219 경기도, 지뢰 주민피해 실태조사 본격 추진‥특별한 희생 보상 방안 마련 ‘초점’ 김정화 2019.09.19
142218 안산시 상록구, 찾아가는 상록문화콘서트 개최 이수연 2019.09.19
142217 안산시, 2019 세계의상페스티벌 유치 이수연 2019.09.19
142216 안산시, 화학물질 안전관리계획 수립 이수연 2019.09.19
142215 슈퍼알키 재단, 베트남 블록체인 투자기관으로부터 전략적 투자 유치 최자웅 2019.09.19
142214 ‘해투4’ 빅스 켄, 몸 사리지 않는 열정 발산 '예능 야망돌 등극' 김정화 2019.09.19
142213 ‘모던 패밀리’ 박원숙, 이미영 세 모녀와 강화도 힐링 여행! 김정화 2019.09.19
142212 ‘악마가’ 이엘, “휴머니즘 가득한 드라마로 영원히 추억할 것” 종영소감 김정화 2019.09.19
142211 '웰컴2라이프' 정지훈, 이 시대의 '찐 사랑꾼' 등극! 애틋 명대사 4 김정화 2019.09.19
142210 '시크릿 부티크' 김태훈, 베일에 싸인 재벌家 장남 완벽 소화 김정화 2019.09.19
142209 '악플의 밤' 지상렬, 공유-강동원 연기 선생님 '서프라이즈 반전 이력' 공개! 김정화 2019.09.19
142208 '유령을 잡아라' 6인 잠복근무 포스터 공개! 문근영-김선호 '범인 잡기 5초 전' 김정화 2019.09.19
142207 톱모델 장윤주, '2019 휴먼다큐 사랑플러스' 내레이션 재능기부 참여 김정화 2019.09.19
142206 '나의 나라' 양세종, 눈빛부터 다른 독보적 존재감! 첫 스틸 공개 김정화 2019.09.19
142205 부산시, 풍성한 색채를 가득담은 가을을 느껴보세요! 조민아 2019.09.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742 
트렌드 ISsUe
“지하 흙막이 공사, 자동계측 시스템 도입해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