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그리드협회, 제12회 정기총회 개최

2021년 사업계획과 임원 선임 등 의결

조영관 기자 | 기사입력 2021/02/23 [16:42]

스마트그리드협회, 제12회 정기총회 개최

2021년 사업계획과 임원 선임 등 의결

조영관 기자 | 입력 : 2021/02/23 [16:42]

▲ 이사회를 진행 중인 구자균 회장                                © 매일건설신문

 

한국스마트그리드협회는 23일 강남구 역삼동 노보텔 앰배서더호텔에서 ‘제12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2021년 사업계획과 임원 선임 등을 의결했다. 

 

이번 정기총회에서는 이종환 부사장(한국전력공사), 조강욱 본부장(한국전력거래소), 민혜병 본부장(KT), 고주영 상무(삼성SDI), 전승용 부사장(아이앤씨테크놀러지)가 새로 임원으로 선출됐다.

 

이날 협회는 ▲코로나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회원사의 사업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개발 및 해외진출 지원 ▲산업 진흥을 위한 인력 교육과 산업계 현안에 대한 솔루션 제시형 세미나 개최 ▲정보 플랫폼 운영을 통한 급변하는 국내외 사업환경에 회원사들의 적응 지원 ▲스마트그리드 기술 및 제품, 서비스의 성능과 품질 제고를 위한 인증제도 수행 ▲전기차 충전 및 로밍 시장 활성화를 위한 플랫폼 개발 ▲저탄소 분산형 에너지 확산을 위한 표준 제정 ▲국내외 표준개발 협력기관과의 협력 강화 등의 2021년 사업목표를 결정했다.

 

또한 ▲창립 10주년을 맞이한 협회의 지난 활동내역과 스마트그리드 산업의 역사 및 정책 등을 정리한 백서 출판 ▲표준 제·개정 70건(완료 33건, 개발 중 37건) ▲209개사에 대한 2019~2020 스마트그리드 산업 실태조사 및 분석 ▲재직자 직무능력 교육 44회 시행(650명 수료) ▲회원사들의 해외진출 지원을 통한 스마트그리드 기술 영상 및 제품 홍보영상 제작 ▲사업자 등록 177건(지능형전력망법 64건, 전기사업법 113건) 등의 2020년 사업성과에 대해서도 보고하는 시간을 가졌다.

 

구자균 회장은 개회사에서 “정부의 그린 뉴딜 정책 및 2050 탄소중립 정책과 전세계적으로 진행되는 환경 중시 정책 등으로 인해 향후 스마트그리드 산업 환경은 유리하게 전환될 것”이라며 “향후 스마트그리드 산업이 지속가능한 발전을 해나갈 수 있도록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조영관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정책 피플
이동
메인사진
“‘임의가입’ 20년간 위상 추락… ‘의무가입’ 완수할 것”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