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한전KDN 박성철 사장, 2년 연속 ‘CEO 명예의 전당’ 입성
중소기업 동반성장, 준법‧윤리경영체계 등 사회적 가치 확산 성과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11/20 [10:5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한전KDN은 18일 서울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CEO 명예의 전당’에서 동반성장 부문 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 매일건설신문

 

한전KDN은 18일 서울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CEO 명예의 전당’에서 동반성장 부문 대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고 밝혔다. 

 

한전KDN은 ‘동반성장 부문’에서 소통을 통한 전력ICT 기술협력 선도와 동반성장 및 지역상생 확산, 판로개척과 성장지원 등 4대 전략 12개 과제를 전사적으로 추진해 대내외 동반성장 문화 확산을 선도한 점을 인정받아 본상을 수상했다. 특히 거래 개선노력을 통한 중소기업 권익보호와 저가계약 방지, 공정경제 문화 확산 등 공정한 경제 질서 확립에 앞장선 것으로 평가받았다. 

 

한전KDN 박성철 사장은 수상소감에서 “앞으로도 동반성장 문화확산 및 사회적 가치실현을 선도함으로써 국민의 기대에 부합하는 공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CEO 명예의 전당’은 불확실성이 커지고 더욱 치열해지고 있는 글로벌 경쟁 환경 속에서도 탁월한 경영능력과 차별화된 경영마인드로 국가산업‧경제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고 지속가능 성장의 새로운 경영비전을 제시한 최고 경영자(CEO)를 선정하는 행사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트렌드 ISsUe
“시설노후화·기후변화 등 도시문제 해결…스마트 기술 필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