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에기평, 에너지 R&D 혁신안전 포럼’ 개최
연구개발과정 안전의식 변화 필요성 논의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5/22 [08: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에너지 R&D 혁신안전 포럼’ 모습                   © 매일건설신문

 

에너지기술평가원은 21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에너지 연구개발 담당자와 안전문제에 관심이 많은 일반인을 대상으로 ‘에너지 R&D 혁신안전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최근 열수송관 파열, ESS(에너지저장장치) 화재 등 에너지 분야 안전사고가 반복됨에 따라, 연구개발 단계부터 안전의 중요성을 깊이 인식하고 안전사고로 인한 사회적 손실을 최소화하기 위해 열렸다.

 

하동명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안전전문위원회 위원장의 ‘선진국의 안전체계 및 사고사례 분석을 통한 R&D 경향’에 대한 발표를 시작으로 ‘연구자 관점에서 바라본 안전심리’, ‘안전진단을 통한 안전 확보방안’ 등 연구개발과정의 안전의식 변화 필요성에 대해 논의가 이뤄졌다.

 

이번 포럼에 참석한 전문가 및 연구자들은 에너지안전 확보를 위한 정부의 투자와 의지가 부족한 점을 문제로 제기하며, 이제부터라도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하는 연구개발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에기평 조현춘 사업기획본부장은 “에너지산업의 안전 생태계 조성과 더불어 안전 중심의 연구체계 수립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이번 포럼을 계기로 안전한 에너지기술이 개발될 수 있도록 연구개발 과정에서의 안전시스템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에너지 안전 포럼 관련기사목록
트렌드 ISsUe
“지하 흙막이 공사, 자동계측 시스템 도입해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