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동서발전, ‘안전의 황금손’으로 의지 다져
임직원 핸드프린팅 작품 사내 전시
조영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5/07 [08: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안전의 황금손’ 핸드프린팅 작품                 © 매일건설신문

 

동서발전은 최근 본사 1층 로비에 안전 활동 혁신 의지를 담은 핸드프린팅 작품 ‘안전의 황금손’을 영구 전시한다고 밝혔다.

 

안전의 황금손 작품은 ‘우리의 손으로 함께 만드는 안전문화’라는 뜻을 담아 한국동서발전 임직원의 안전문화에 대한 의지를 다지고 대내외에 공유하기 위해 제작됐다. 동서발전 임직원과 한전KPS(주)를 비롯한 협력사 대표 등이 직접 핸드프린팅에 참여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안전의 황금손은 귀한 것을 이르는 황금처럼 안전을 우리 회사의 최우선 가치로 삼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며 “이번 작품 전시를 통해 안전 우선 핵심가치 확산과 함께 안전한 무재해 사업장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동서발전은 지난 4월 석탄설비 컨베이어 벨트에 의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추진한 ‘컨베이어 접근 통제시스템’의 실증결과를 타 발전사와 공유하고, 지난 3월에는 발전사 최초로 안전보건경영시스템(ISO45001) 인증을 획득하는 등 안전 최우선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조영관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동서발전, 안전의 황금손 관련기사목록
트렌드 ISsUe
“지하 흙막이 공사, 자동계측 시스템 도입해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