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기관
공공기관
도공, 국책 연구기관과 세미나 개최
'함께 잘 사는 길(路)'이라는 주제로
홍제진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09/29 [15:3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한국도로공사는 지난 28일 서울 여등포구 여의도 소재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함께 잘 사는 길(路)'이란 주제로 도로교통분야 국책연구기관들(국토연구원,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한국교통연구원)과 합동세미나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지난 2015년 도로부문 정책개발을 위해 한국도로공사와 국책 연구기관들이 맺은 교류‧협력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매년 개최 되는 연례행사로서 2015년 ▶경제를 살리는 길(路) ▶2016년 미래를 여는 길(路)의 주제로 세미나가 열린 바 있다.

 

이날 세미나엔 ▶골고루 잘사는 균형 발전 : 지역 활성화를 위한 교통의 역할과 과제(국토연구원 이백진 본부장) ▶스마트 도시 속 산업단지 도로 인프라 역할과 변화(한국건설기술연구원 이유화 수석연구원) ▶교통부문 일자리 창출방안(한국교통연구원 이성원 선임연구위원) ▶국민의 이동성 및 접근성 향상을 위한 고속도로 운영 (한국도로공사 박재범 수석연구원) 등의 주제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이어 진행된 토론회에선 서울대학교 이영인 교수를 좌장으로 서울신문 류찬희 국장, ㈜건화 박완용 부사장, 前 REAAA 유경수 회장, 국토교통부 도로정책과 강철윤 사무관이 세련되고 멋있는 고속도로를 위한 미관 개선, 재정 투자 및 첨단기술을 통한 양질의 일자리 창출, 국민의 기본권으로서 교통 공공성, 입체적 도로 구축 및 도로 주변 이용 가치 향상을 통한 지역 활성화 등을 놓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홍제진 기자 

 

 

ⓒ 매일건설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