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사회
지방종합
전남도, LED 조명 교체 지원
3411세대ㆍ복지시설 1126곳
박남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7/04/19 [10:0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전남도는 저소득층과 사회복지시설의 전력 효율 향상을 통한 에너지 복지를 높이기 위해 올해 34억4500만 원을 들여 저소득층 3411세대와 복지시설 1126곳을 대상으로 LED 조명 교체사업을 추진한다.

 

이는 지난해 사업량(987세대·190개 복지시설)보다 크게 증가한 것으로 이에 따른 사업비도 10억4300만 원이 늘었다.

 

LED 조명 교체사업은 노후 등기구를 고효율 LED 조명으로 바꿔 전기료를 절감하고 주거 환경을 개선키 위한 것으로 지난해까지 저소득층 2166세대, 사회복지시설 243곳에 사업을 추진했다. 지난해 사업 대상 세대 및 시설의 전기요금 절감액은 연간 7400만 원에 달했다.

 

올해는 순천, 영암, 화순 등 4개 시군 3411세대와 진도, 해남, 장흥 등 9개 시군 1126개 시설 조명 개선에 나선다. 사업이 완료되면 2억3800만 원의 전기요금 절감이 기대된다.

 

유현호 에너지산업과장은 "내년부턴 지원 대상에 청소년쉼터, 청소년자립지원관 등 청소년 복지시설이 추가로 포함될 예정"이라며 "서민 복지 향상을 위해 신청 대상 가구와 시설에 대한 홍보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남주 기자 

 

 

ⓒ Kin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